페이스북과 구글이 같이 협업을 한다. 모바일 웹 사용자들이 Push 알림을 크롬을 통해 받기위하여


개발자들이 모바일 웹사이트들을 싫어하는 가장 큰 이유는 모바일 웹사이트는 네이티브 앱으로의 재유입을 도와주는 푸쉬 알림의 서비스가 부족했기 때문이다. 그것은 페이스북의 문제이기도 하다. 이것은 m.facebook.com의 많은유저들에게도 보인다. 그래서 페이스북은 오늘 구글과 새로운 모바일 앱 alert 표준을 만든다고 발표했다. m.facebook.com 모바일 웹사이트 사용자들은 선택할 수 있다 크롬을 통해서 push 알림을 받는 것을.


구글은 첫번째로 크롬을 통해서 push를 해주는 third-parth의 개발은 4월에 끝났고 eBay나 Vice News 같은 몇몇 파트너들과 표준으로의 실행을 약속했다고 알렸다. 그리고 지금 페이스북은 push 알림을 출시했다. 모바일 크롬 사용자들 m.facebook.com 들은 Chrome push 알림을 켤 것인지를 물어볼 것이다. Facebook의 상품 매니저 - 브라우저 파스터쉽의- Jonathan McKay는 나에게 이미 이렇게 말해주었다. "우리들은 방문자들의 증가를 보았다 push알림을 런칭함으로써" 


Chrome을 통한 push는 "Facebook에 많은 시간을 보내지 않는 사람들에게 사이트로의 재유입에 좋은 수준이다."라고 McKay가 설명했다. "push는 Facebook에 많은 시간을보내지 않는 사람들로부터 나온 최고의 컨텐츠이다 그래서 그들은 선행으로 서비스를 갈 필요가 없다." 만약 그들에게 친구가 결혼을 했거나 태그를 당했는 경우라면 푸쉬알람을 통해서 Facebook으로 재유입을 의미했다. push alert가 없었다면 모바일 웹사용자들은 전혀 몰랐을 것이다. 페이스북에 어떤일이 일어났는지. 


소셜 네트워킹 사용자( 데이터에 대한 걱적이 없는 )는 높은 기능의 Facebook app을 선호하는 반면에 이것은 많은데이터를 소비하지 않고 앱의 업데이트를 요구하지도 않기에 모바일 웹사이트는 인기있어질 것이다. 

 


구글은 희망하기를 모바일 웹 push 알림의 정착을 다른 브라우저 마켓에도 나타나는 것을 희망한다 "현재 이것은 안정적으로 전파되고 있다. 우리와 Opera에 그리고 FireFox 24에도 11월에 정착될 것이다."라고 구글의 push서비스과 관련된 Owen Campbell-Moore이 말했다. UC 브라우저 UC웹의 중국 회사 또한 이것이 마켓에 나타나게될 것들을 지원햇다.


 한 도전이 알림에 대한 것을 증가시켰다. 페이스북 모바일 사이트의 가입과 함께 (Facebook List, Opera 그리고 다른 푸쉬를 받는 방법들) 사용자들은 alert에 노출될 수 있다 그들이 이미 보았던. Nate Schloss, 페이스북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는 말한다 이것은 우리를 짜증나게 할수도 있다. McKay는 웃었다 그가 이것을 테스트하는 동안 주기적으로 나와 Nate가 9개의 알림을 받았다 아무때나 아무에게서 아무거나 했을때. 이것은 계속 징징거리는 것을 볼 수 있었다.

회사들은 희망하고 있는 중이다. 이 중복되는 alert들을 제한하는 방법을 창안하는 것을. 어떤사람들이 선호하는 인터페이스를 탐지하여 오직 한번 push를 하도록. push알림은 모바일 웹사이트를 도울수 있다 native app과 경쟁하면서. 모든 business나 서비스가 full-scale의 native app이 필요한 것은 아니다. 지금 그들은 재유입의 기회를 얻을 수 있다 모바일 웹이 재공하는 구조를 통해서

 함께 일하는 것을 통해서 구글과 페이스북팀들은 말햇다. 페이스북은  멋진 지원을 얻을 수 있었고 반면에 구글은 버그들과 issue들을 배울 수 있었다 오직 Facebook의 거대한 스케일에서만 일어나는. .






----------------------------------------------------------------------------


Facebook Works With Google To Let Mobile Web Users Get Push Notifications Via Chrome


A big reason developers hate mobile websites is that they lack the push notifications which help re-engage people with native apps. That was a serious problem for Facebook. It sees a ton of users on its m.facebook.com site, especially in the developing world where data budgets are tight, but had trouble pulling them back in. So today Facebook announced that after working with Google on its new mobile web alerts standard, m.facebook.com mobile web users can now opt to receive push notifications via Chrome.

Google first announced the development of its third-party push API through Chrome back in April and noted some partners like eBay and Vice News who had committed to implementing the standard. Now Facebook has rolled out the feature,  so mobile Chrome users on m.facebook.com will be asked to turn on Chrome pushes. Facebook’s product manager on browser partnerships Jonathan McKay tells me that already, “We’ve seen an increase in visitation from launching push notifications.”

Push via Chrome is “a great lever for re-engagement to the site [from]…people who might not use Facebook as much”, McKay explains. “This is pushing the best content out to them so they don’t have to proactively go to the service.” That could mean telling them to come back if a friend got married or they’ve been tagged in a photo. Without these push alerts, mobile web users might have never realized there was something urgent to attend to on Facebook.

While social networking addicts who aren’t as concerned about data rates might prefer the high-performing native Facebook app, in emerging markets, the mobile site is very popular. It’s lean, doesn’t burn much data, and doesn’t require app updates.

Google hopes to see adoption of its mobile web push notifications standard by other browser makers too. “Now it’s shipped stably for both us and Opera, and it’s landing on Firefox 42 in November” says Owen Campbell-Moore, Google’s associate product manager on the feature. UC Browser from Chinese company UC Web is also supporting this to bring it to emerging markets.

One challenge is duplicate notifications. With the mobile site joining Facebook, Facebook Lite, Opera, and other ways to get pushes, users could be exposed to alerts they’ve already seen. Nate Schloss, a Facebook software engineer working on the integration says this could get annoying. McKay laughs that while he was testing it, “There was period of time me and Nate were getting 9 notifications anytime anyone did anything. It was like a minute of buzzing.”

The companies are hoping to devise ways to limit those duplicate alerts by detecting what someone’s preferred interface is and only pushing them there. Done right, push notifications could help the mobile web compete with native apps. Not every business or service needs a full-scale native app. Now they could get the re-engagement opportunities of native with the ease of construction that the mobile web provides.

By working together, the teams tell me Facebook was able to get assistance nailing the experience, while Google got to learn about bugs and issues that only appear at Facebook’s enormous scale. That was a big theme of today’s Facebook @Scale engineering conferencethat drew coders from across Silicon Valley to a day of these kinds of announcements. Tech giants don’t always have to compete.



Posted by 구레이더


티스토리 툴바